"시력 잃었다" 고모-조카 5억대 교통사고 보험사기

교통사고 관련 판결 모음

"시력 잃었다" 고모-조카 5억대 교통사고 보험사기

최고관리자 0

0005206326_001_20210307110029585.jpg?type=w430 

교통사고로 양쪽 눈의 시력을 상실한 것처럼 속여 수억원에 달하는 보험금을 편취한 고모와 조카에게 실형과 집행유예가 각각 선고됐다.

청주지법 형사3단독 고춘순 판사는 사기 혐의로 기소된 A씨(83‧여)와 B씨(47)에게 징역 2년과 징역 6월에 집행유예 2년을 각각 선고했다.

고 판사는 A씨의 건강상태와 피해회복 기회 제공을 위해 법정구속은 하지 않았다.

B씨는 2019년 12월 서울 강서구 한 버스정류장 앞 도로에서 무단횡단 중 버스와 충돌해 두개골 함몰과 눈 위가 골절되는 사고를 당했다.

이 사고로 B씨는 시신경이 일부 손상돼 시력이 일부 저하됐다.

하지만 고모인 A씨는 조카 B씨가 사고 후유증으로 인해 양쪽 눈의 시력을 전부 상실한 것처럼 속여 보험금을 받아내기로 마음먹었다.

B씨는 A씨의 지시로 병원 진단 시 양쪽 눈이 보이지 않는 것처럼 행동했고, 결국 영구후유장애 진단을 받았다.

이들은 이런 방법으로 4억9600만원에 달하는 보험금을 교부받아 편취했다.

A씨는 B씨를 양자로 입양한 뒤 보험사를 상대로 손해배상 청구소송을 내 상해일발후유장애 보상금과 상해소득보상금, 이자 등 9100만원을 받아 챙기기도 했다.

고 판사는 "보험사기는 다수가 위험을 대비하기 위해 모은 재원을 편취하는 범행으로 엄히 처벌할 필요가 있다"며 "A씨는 범행이 명백함에도 잘못을 뉘우치지 않고 있다"고 지적했다.

그는 "다만, 교통사고로 인해 실제 시력이 크게 저하됐고, 다른 부위의 장애도 발생한 점 등을 종합해 형을 정했다"고 말했다.

vin06@news1.kr 


0 Comments

Notice

음주운전·무면허·뺑소니 사고 시 보험금 전액 구상합니다 “중앙선침범 차량으로 사고났는데 수리비 물어내라니”…중과실 가해차량 수리비 안물어도 된다 '내비만 믿다간' 4월부터 제한속도 범칙금 폭탄 2021년부터 자동차 관련 제도 이렇게 달라집니다 "여기 누가 불법 주차했어요"…앱 켜고 사진 촬영하면 '신고 끝' 벌점 감면?! 착한운전 마일리지 안내 골치 아픈 오토바이 사고 피해보상 '꿀팁' 음주운전 이제 정말 하면 안되는 이유 민식이법Q&A, Q. 스치기만 해도 벌금 500만원? A. 진단서로 상해 인정돼야 법 적용! 여기에 차 세워도 돼요? 헷갈리는 주정차선 간단 정리! 보험 처리 없이 무조건 형사처벌? 12대 중과실 교통사고 알아보기 과실비율은 어떤 기준으로 어떻게 결정될까요? 음주운전 처벌, 이렇게 변경됩니다! 황색신호에서의 교통사고 발생 시 책임은? 적색 노면 표시에 주정차하면 과태료가 2배, 차량 파손으로 인한 손실 요구 불가능 잘못 없는데 쌍방 과실? 이제는 옛말인 거 다 알고 계시죠? 유턴 vs 좌회전, 우선권은 누구에게…상황별 완벽 정리 민식이법 시행 후 스쿨존사고 내면 무조건 실형? 교통위반 벌점 모두 없애준다…면허정지·취소 관련 제재도 철회
Category
State
  • 현재 접속자 14 명
  • 오늘 방문자 63 명
  • 어제 방문자 101 명
  • 최대 방문자 122 명
  • 전체 방문자 26,966 명
  • 전체 게시물 2,119 개
  • 전체 댓글수 0 개
  • 전체 회원수 6 명
Facebook Twitter GooglePlus KakaoStory NaverBand